본문 바로가기

[사진] 스위스 83.5kg 돌 던지기 대회

중앙일보 2011.09.06 01:36 종합 12면 지면보기








4일(현지시간) 스위스 인터라켄에서 열린 83.5㎏짜리 돌 던지기 경기에서 우승한 페터 미첼이 두 팔을 들어 힘껏 돌을 던지고 있다. 1805년에 시작된 스위스 전통축제인 운스푼넨 페스티벌에서는 돌 던지기와 스위스 씨름, 요들송 부르기 대회가 펼쳐진다. [인터라켄 AP=연합뉴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