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고향 가는 길 ‘4대 강 보’ 구경하세요

중앙일보 2011.09.06 00:13 경제 7면 지면보기
전국 4대 강의 16개 보(洑)가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 임시 개방된다.



국토해양부는 10일부터 13일까지 나흘간 한강·낙동강·금강·영산강 등 4대 강에 설치된 16개 다목적 보를 일반인들에게 개방한다고 5일 밝혔다. 한강 이포보의 경우 당남지구·당남리섬·자전거도로 종주노선, 금강 공주보는 수상공연장과 둔치 등이 공개된다.













 국토부는 추석을 맞아 고향을 방문한 귀향객들을 위해 공사 마무리 단계에 있는 보를 사전에 공개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보마다 개방구간과 시간이 다르기 때문에 미리 확인한 후 방문해야 한다.



 국토부 관계자는 “고속도로 톨게이트 안내, 진입도로 현수막 설치, 접근로와 주차장 확보 등 사전 준비작업을 진행 중”이라며 “16개 보 대부분 경관이 수려해 초가을의 정취를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 16개 보는 현재 평균 99.4%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16개 보의 공식 준공행사는 공사가 끝나는 다음 달 초 청와대와 정부·지자체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국토부는 4대 강 살리기 사업으로 설치되는 자전거길 개방에 앞서 6일부터 다음 달 초까지 점검을 위해 자전거 종주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손해용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