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근육도 부전자전' 슈워제네거 장남, 청바지 모델 데뷔

온라인 중앙일보 2011.08.14 12:04






사진=people.com















사진=people.com



아놀드 슈워제네거 전 캘리포니아 주지사와 마리아 슈라이버의 장남 패트릭(17)이 유명 청바지 광고 모델로 데뷔했다.



연예 온라인매체 피플닷컴 등 미국 현지 연예 매체에 따르면 지난 12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패트릭이 모델로 나선 유명 청바지 브랜드 '허드슨(Hudson)'의 빌보드 광고가 처음 등장했다.



아버지를 닮아 '몸짱'으로 소문났던 그는 이번 광고에서 상반신을 탈의하고 청바지 차림으로 비스듬히 누워서 몽롱한 눈빛으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다.



패트릭은 외모뿐 아니라 학업성적도 뛰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대학 진학 문제를 고민 중인 그는 10일 자신의 트위터에 "하버드대학을 가지 않겠다"며 "내 우선 진학 대상은 스탠포드와 USC, 펜실베니아, 조지타운"이라고 전하기도 했다.



김진희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