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날씨와 건강] 7월 18일

중앙일보 2011.07.18 01:22 종합 8면 지면보기










자외선B는 여름철 피부를 빨갛게 만드는 주범입니다. 장시간 노출되면 흑색종 같은 악성종양이 생길 수 있습니다. 예방을 위해서는 긴소매나 모자를 이용하고, 2시간마다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야 합니다.



제공 :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www.brmh.org)



피부과 조소연 서울의대교수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