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여수서 40대 비브리오 패혈증 증세

중앙일보 2011.07.04 01:07 종합 22면 지면보기
전남 여수에서 생선회를 먹은 40대 남성이 고열이 나고 다리에 발진과 물집이 생기는 등 비브리오 패혈증 의심증세를 보여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해구 전남도 보건한방과장은 “비브리오 패혈증은 치사율이 50%가 넘는다”며 “해산물을 익혀 먹으면 예방이 가능하며, 특히 만성질환자는 날것으로 먹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