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금품로비 혐의 에듀박스 압수수색

중앙일보 2011.05.17 00:46 종합 20면 지면보기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는 16일 방과후학교 위탁업체 선정 등과 관련해 교직원에게 금품 로비를 한 혐의로 사교육업체 에듀박스의 서울 마포구 도화동 본사와 임직원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전국 150여 개 초·중·고에서 방과후학교를 운영하는 이 업체가 위탁사업자로 선정 청탁과 함께 학교 교직원에게 금품을 건넨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