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판교 운중 아펠바움] 세계적 건축가가 설계한 명품

중앙일보 2011.05.13 03:12 부동산 및 광고특집 4면 지면보기








SK건설은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운중동에 타운하우스형 고급빌라인 판교 운중 아펠바움(조감도)을 분양 중이다. 지하 1층~지상 4층 5개동 28가구다. 6가지 평면과 2가지 인테리어 컨셉트로 고급 수요층의 개성과 기호를 맞췄다. 분양면적이 455~518㎡형이고 분양가는 3.3㎡당 1900만원 대다. 제주도 포도호텔 등을 설계해 유명한 세계적인 건축가 이타미 준이 설계를 맡았다. 청계산 자락에 위치해 있다는 점을 고려해 ‘빛과 바람의 길을 여는 단지’라는 자연주의 컨셉트로 디자인했다.



 이 단지는 단지 뒤쪽으로 청계산이 위치해 있고 앞쪽으로 운중천·운중저수지·낙생저수지 등이 있어 풍수지리상 명당으로 꼽히는 배산임수(背山臨水)의 지형을 이루고 있다. 단지 안에 휘트니스센터·스크린골프연습장·가족영화관·연회장·기사대기실 등이 들어서고 가구별로 골프백 보관함과 개별창고(10㎡)도 주어진다. 지정주차 3대는 물론 손님용 주차까지 할 수 있다. 분양문의 02-564-7474.



안장원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