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달의 웰빙상품] 휠라, 베어풋 슈즈 출시

중앙일보 2011.05.02 02:35 건강한 당신 6면 지면보기








워킹과 러닝의 계절에 새로운 기능화 신발이 나왔다.



 휠라(www.fila.com, 대표 윤윤수)는 최근 맨발 보행의 효과를 극대화한 베어풋 슈즈(Barefoot shoes) ‘휠라 스켈레토즈(FILA Skele-toes)’를 출시했다.



 맨발의 움직임을 신발에 적용한 역발상 제품이다. 8개의 발가락 포켓으로 발과 유사하게 신발을 제작해 맨발로 보행하는 듯한 편안한 착용감과 안정적 워킹 환경을 제공한다.



 이 제품은 발바닥 전체를 고르게 지면에 닿게 해 하체로부터 몸이 수직이 되게 한다. 체중과 압력을 고르게 분산시키는 한편 바른 자세 및 균형 잡힌 신체를 만드는 데 도움을 준다. 맨발 그대로 운동할 때처럼 다리와 발의 작은 근육까지 자극시켜 하체 전체를 강화하는 효과가 있다.



 이와 함께 발의 굴곡이나 움직임에 따라 자연스럽게 수축·이완이 가능한 폴리 나일론 소재를 사용했다. 발등 및 뒤꿈치 부분에 2개의 벨크로(찍찍이)를 사용해 신발 폭을 조절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신고 벗기에도 편리하다. 아웃솔(밑창)에 가벼운 쿠셔닝이 더해져 외부 충격, 미끄럼 등 위험 요소로부터 발을 보호할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워킹이나 피트니스, 요가와 같은 일반적인 운동은 물론 여름 시즌 물놀이와 일상생활에서도 착용이 가능한 다목적 제품이다.



 휠라코리아 마케팅부 오봉균 이사는 “맨발 보행의 자연스러움을 강조하는 베어풋 슈즈는 최근 미국과 일본을 중심으로 급부상하고 있다”며 “휠라 스켈레토즈도 미국에서 먼저 출시돼 2개월 만에 35만 족이 판매됐다”고 말했다. 블랙과 실버 색상을 기본으로 레드·옐로 컬러로 포인트를 줬다.



성인용 6만9000원, 아동용은 5만9000원. www.fila.com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