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해을 김태호 공천장 … 안상수, 창원서 준 까닭

중앙일보 2011.04.12 01:49 종합 12면 지면보기



김태호 “당 지도부 김해 방문 사양”
분당을 강재섭측도 “안 대표 사절”



한나라당 안상수 대표가 11일 창원시 경남도당에서 열린 김해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정책비전 발표식에 참석해 이야기하고 있다. 안 대표 오른쪽은 한나라당 김해을 후보로 결정된 김태호 전 경남지사. [연합뉴스]



한나라당 안상수 대표가 11일 경남 창원에서 ‘김해 정책 비전’을 발표했다. 27일 실시되는 김해을 국회의원 보궐선거를 앞두고서다. 그는 왜 김해에서 ‘김해 비전’을 얘기하지 않고 창원에서 했을까.



 그건 김해을에 출마한 한나라당 김태호 후보가 안 대표의 김해 방문을 원치 않았기 때문이다. 김 후보는 이날 창원에서 안 대표를 만나 “김해 현지에서도 당 차원의 많은 지원을 받고 싶지만 나는 진실된 평가를 받기 위해 나홀로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며 당 지도부의 방문을 사양한다는 뜻을 전달했다. 안 대표는 김 후보의 김해을 공천장을 창원에서 건넸다.



 이와 관련해 김해의 한나라당 관계자는 “안 대표가 내려오는 게 김 후보 선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해 그런 것”이라고 말했다. 김 후보 측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고향인 김해을에 안 대표 등 당 지도부 인사들의 모습이 보이면 야권 지지층이 더욱 결집할 것이라는 점을 우려하고 있다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안 대표는 국회의원 보궐선거가 치러지는 성남 분당을도 방문할 형편이 못 된다. 강재섭 후보 측이 “다른 사람은 몰라도 안 대표가 이곳에 발 붙이는 건 절대 안 된다”고 말하기 때문이다. 안 대표는 지난해 대표 선출 전당대회 때 강 후보 측의 지원을 받았으나 이번 공천 과정에서 강 후보를 밀지 않았다. 그는 정운찬 전 총리를 출마시키려고 애썼으나 실패했다.



이런저런 사정으로 안 대표가 갈 수 있는 곳은 도지사 보궐선거가 치러지는 강원도밖에 없다. 그는 최근 강원도를 세 차례 방문했다.



백일현 기자



사진 이름 소속기관 생년
김태호
(金台鎬)
[前] 경상남도 도지사(제32대)
1961년
안상수
(安商守)
[現] 한나라당 대표최고위원
[現] 한나라당 국회의원(제18대)
1946년
강재섭
(姜在涉)
[前] 한나라당 대표최고위원
[前] 한나라당 국회의원(제17대)
1948년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