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유엔 “북한 600만 명 굶주려 … 식량 47만5000t 지원해야”

중앙일보 2011.03.26 00:42 종합 8면 지면보기
유엔은 북한 인구의 4분의 1에 해당하는 600만 명 이상이 심각한 식량 부족에 시달릴 수 있다며 국제사회에 47만5000t의 식량 지원을 권고했다. 유엔 산하 세계식량기구(WFP)·식량농업기구(FAO)·유니세프(UNICEF)는 지난달부터 이달 초까지 북한 을 방문한 뒤 24일(현지시간) 펴낸 보고서에서 “‘식량 부족기(lean season·5~7월)’ 초기에 식량 배급이 바닥날 수 있다”고 평가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