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동백 롯데캐슬 에코

중앙일보 2011.03.22 06:13



전용 84 ·99 형 아파트 1878가구
200석 규모 독서실과 북카페 갖춰





수도권 남부권의 매매가격 상승세가 두드러지고 있다. 연일 오르는 전셋값에 부담을 느낀 세입자들이 매매시장으로 유입되면서다. 여기다 수도권 남부지역 입주물량이 예년보다 크게 줄어들어 전세난은 앞으로 더욱 가중될 전망이다. 롯데건설이 경기도 용인시 중동에 분양 중인 신동백 롯데캐슬 에코(조감도)는 요즘 수요자들이 몰리는 중소형 위주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 84㎡와 99㎡형 가구수가 1878가구로 전체 공급 가구수(2770가구)의 67.8%를 차지한다. 이들 주택형은 ‘갈아타기’ 수요자들에게 인기다. 단지 안에 30~50m 규모의 6홀 미니형 파3 골프장이 설치된다. 클럽하우스도 갖춘다. 6m에 달하는 18개 타석 연습장과 20m 롱퍼팅그린, 스크린골프, 피칭룸을 갖춘 대규모 실내골프연습장도 있다. 4개 레인(길이 25m)이 있는 실내수영장과 800여㎡ 규모의 대형 휘트니스센터, 게스트하우스, 개인작업이나 동호회 활동이 가능한 스튜디오 등의 시설이 제공된다. 200석 규모의 남녀 대형독서실과 북카페도 조성된다. 단지 내 상가에는 영어교육기관인 삼육어학원(SDA)이 입점해 입주민을 대상으로 우선등록권, 수강료 할인 등의 혜택을 준다. 교통여건도 괜찮다. 경기도에서 추진 중인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가 인근에 들어설 예정이다. 서울~동백 간 소요시간이 20분대에 불과하다. 단지주변에 초·중교가 각각 1개씩 신설 예정이다. 호수공원, 석상산 자연공원과 수원CC·남부CC 등 골프장도 가깝다.

▶문의=031-712-4744



<박일한 기자 jumpcut@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