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미 2사단장 “ 노부부 폭행 유감”

중앙일보 2011.03.01 00:20 종합 20면 지면보기
마이클 터커 미군 제2보병사단장은 28일 미군에 의한 동두천 노부부 폭행 및 성폭행 시도 사건(본지 2월 28일자 20면)과 관련해 성명을 내고 유감을 표명했다. 터커 사단장은 성명에서 “개탄스러운 사건에 대해 깊은 유감 및 가족분들과 한국 국민에게 저희의 가슴속 깊은 연민을 전달한다”며 “사건을 조사하는 한국 경찰과 긴밀하게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양국 간)우정에 손상이 가지 않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