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온몸 서브

중앙일보 2011.02.17 00:10 종합 28면 지면보기








아나 이바노비치(세르비아)가 16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열린 여자프로테니스(WTA)투어 두바이 듀티프리 챔피언십 1회전에서 파티 슈나이더(스위스)를 상대로 서브를 넣고 있다. 슈나이더가 2-1로 이겼다. [두바이 AP=연합뉴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