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철로변 소외계층에 ‘사랑의 쌀’기증

중앙일보 2010.12.02 01:45 종합 25면 지면보기
한국철도시설공단은 1일 철로변 지역의 소외계층에게 전해 달라고 10㎏짜리 ‘사랑의 쌀’ 250포대를 대전시 동구청에 기증했다. 이번에 기증한 ‘사랑의 쌀’ 은 한국철도시설공단이 10월 환경부 주관, 제15회 자연환경대상을 수상하고 받은 상금 500만원으로 구입했다. 동구청은 혼자 사는 노인 등에게 쌀을 나눠 줄 계획이다. 한국철도시설공단 홍보실 박상균 과장은”앞으로도 국민의 철도를 건설하는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역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