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층이 펜트하우스? SK건설, 천장 높이 5m 복층구조 등 새 평면 개발

중앙일보 2010.11.23 00:21 경제 14면 지면보기








SK건설은 아파트 1, 2층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새 평면 41가지를 개발해 저작권 등록을 마쳤다고 22일 밝혔다. 그동안 아파트 수요자에게 인기가 없었던 1, 2층을 묶어 인기 상품으로 만든다는 것이 특징이다. 즉 2층 일부분을 1층과 연결해 복층형 평면을 만들거나 거실 개방감을 높이기 위해 2층 공간을 활용, 천장 높이를 5m에 맞췄다. 꼭대기에 들어서는 펜트하우스 구조를 저층에 도입한 것이다. <평면도>



 2층은 33m²안팎의 소형으로 설계해 원룸형, 재택근무형, 2가구 통합형 등으로 쓰임새를 다양화했다. 기존엔 1층을 필로티로 만들거나 별도 출입문, 1, 2층을 묶은 일괄적 복층 구조 등의 설계가 대부분이었다. 신평면은 1층뿐 아니라 2층의 활용도를 함께 고려한 것이 큰 차이라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1, 2층의 세대수와 유형을 자유롭게 조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SK건설 상품개발본부장 신희영 상무는 “소형 수요가 많은 도심이나 대학가 주변의 프로젝트에 신평면을 적용할 경우, 새로운 고객의 요구를 효과적으로 반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현주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