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김해 봉하마을 부엉이 바위서 50대 투신 자살

중앙일보 2010.11.20 00:53 종합 25면 지면보기
19일 오후 5시10분쯤 경남 김해시 진영읍 본산리 봉하마을 부엉이 바위 아래에서 투신한 것으로 추정되는 김모(53)씨가 발견돼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사건 현장에서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명복을 빈다. 시신은 기증해 달라’는 내용의 유서가 발견됐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