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폐암 투병 백남봉씨 입원

중앙일보 2010.07.24 00:23 종합 32면 지면보기
코미디언 백남봉(71·본명 박두식·사진)씨가 삼성서울병원 중환자실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23일 한국방송코미디협회에 따르면 백씨는 2008년 폐암 진단을 받고 경기도 한 재활원에서 요양을 하다 최근 병세가 악화돼 입원했다. 협회 관계자는 “한 달 전만 해도 산책을 할 정도였으나 오랜 투병으로 몸이 허약해진데다 폐렴 증세가 겹쳐 입원했다”고 말했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