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규 주택대출금리 역대 최저

중앙일보 2010.05.20 00:28 경제 7면 지면보기
대출 기준금리 체계인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가 연 2%대로 내려가면서, 신규 주택담보대출 금리도 역대 최저 수준인 3%대 중반까지 내려갔다.


3%대 중반 … 연 2%대로 떨어진 코픽스 연동

19일 은행권에 따르면 국민은행은 신규 취급액 기준의 코픽스를 적용해 6개월마다 금리가 변동하는 ‘신규 6개월형’ 기준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이번 주에 3.42~4.82%로 고시했다.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상품을 처음 출시한 지난 3월 초 금리가 4.44~5.84%였던 것에 비해 1.02%포인트 떨어진 것이다. 신규 6개월형 기준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3개월 양도성예금증서(CD)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인 4.21~5.51%에 비해서도 0.79%포인트나 낮다.



우리은행의 ‘신규 6개월형’ 기준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3.46~4.88%로 역시 1개월 전보다 0.4%포인트 떨어졌다. 농협의 신규 6개월과 12개월형 기준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3.49~4.66%로 고시됐다. 하나은행의 6개월형 잔액기준 금리는 3.73~5.23%다.



이처럼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하락한 것은 4월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연 2.86%로 전달보다 0.4%포인트 떨어진 데 따른 것이다. 신규 취급액 기준 코픽스는 지난 1월 3.88%에서 2월 3.62%, 3월 3.26%에 이어 석 달째 하락했다. [연합뉴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