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지진에도 배움은 계속

중앙일보 2010.03.20 02:45 종합 12면 지면보기


1월 규모 7.0의 강진으로 23만 명 이상의 희생자를 낸 아이티의 수도 포르토프랭스의 한 빈민가 임시 교사(校舍)에서 18일 어린이들이 수업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포르토프랭스=로이터 연합]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