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홈스트레칭/사각근] 어깨에 끼고 전화하세요? 목·팔 저립니다

중앙일보 2010.03.15 03:56 건강한 당신 6면 지면보기
사각근 스트레칭=먼저 오른손을 목 뒷덜미 가까이에 있는 머리 뒤에 놓는 다. 머리를 오른쪽 아래쪽으로 잡아당기고, 가능하면 아래턱이 우측 어깨에 가깝게 닿도록 한다. 이 스트레칭은 사각근의 긴장을 풀어주는 역할을 한다. 스트레칭은 하루 3~4회 정도 좌우로 각각 실시한다. 무리하지 않아야하며, 통증이 증가하면 바로 중지한다.
고개를 돌릴 때 심한 통증을 느낀 김상현(38)씨. 특히 돌리는 방향의 목 쪽과 어깨, 등의 양쪽 날개 뼈 사이가 심하게 아팠다. 김씨는 손 저림과 두통까지 호소했다. 증상은 목디스크와 유사했지만 사실 통증을 일으킨 원인은 사각근 손상이었다.



사각근은 목 속 깊숙이 자리한 근육으로 위치에 따라 전사각근·중사각근·후사각근으로 나뉜다. 사각근은 머리를 앞쪽과 바깥쪽으로 굽도록 하고, 늑골을 들어올려 흉곽을 넓혀 호흡을 도와주는 역할을 한다.



사각은 상지(팔)에 과부하가 걸렸을 때 손상되기 쉽다. 경추(목뼈)의 안정을 위해 과도하게 긴장되기 때문이다.



사각근이 손상되면 항상 목 뒤가 묵직하고, 뻐근하다. 목디스크와 비슷하게 목·어깨·등 그리고 팔과 손까지 저리다. 긴장성으로 두통을 일으키며 만성적인 어깨 통증을 나타내기도 한다. 사각근의 긴장이 가슴 쪽으로 내려오는 신경을 누르면 가슴 쪽에 통증이 나타날 수 있다.



평소 김씨는 비스듬한 자세로 독서를 하고, 귀와 어깨를 이용해 전화를 받는 동작을 반복해 사각근이 손상을 받았다.



목디스크는 경추 신경의 어느 부분이 압박받느냐에 따라 통증을 나타내는 부위가 달라진다. 증상은 사각근 손상과 유사하다. 하지만 사각근이 손상되면 팔이나 손으로 내려오는 통증이나 저림이 손가락 엄지와 검지로 내려오는 특징을 보인다. 증상이 모호하면 방사선 촬영 검사를 받아 정확하게 치료해야 한다.



자생한방병원 신준식 이사장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