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중국 리란칭 부총리]위안화 평가절하 시사

중앙일보 1998.06.16 00:00 종합 1면 지면보기
중국이 위안 (元) 화를 평가절하하지 않겠다는 다짐을 준수할 수 없을지도 모른다고 시사한 리란칭 (李嵐淸) 부총리의 발언에 영향받아 중국의 무역업계가 동요하고 있다고 홍콩 스탠더드지 (紙)가 15일 보도했다.

스탠더드지는 이날 李부총리가 "엔화 가치가 계속 하락할 경우 베이징 (北京) 도 크게 어려운 상황에 처할 것" 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공유하기
Innovation Lab
Branded Content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