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정위 출신 첫 한국소비자원장…장덕진 임명

중앙일보 2021.07.20 11:36
장덕진 한국소비자원장. [공정거래위원회 제공]

장덕진 한국소비자원장. [공정거래위원회 제공]

장덕진 한국소비자원 부원장(사진)이 16대 소비자원 원장으로 19일 임명됐다. 장 원장은 행정고시 31회로 공직에 입문해 공정거래위원회 서울사무소장, 소비자정책국장, 상임위원 등을 지내고 2019년 3월부터 소비자원 부원장을 맡았다. 
 
공정위 소비자정책국장 재임 때 '소비자종합지원시스템 구축', 상조서비스 소비자피해 예방을 위한 '할부거래법 개정' 등을 추진했다. 공정위 출신이 소비자원 원장으로 임명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소비자원 원장 임기는 3년으로, 공모 및 임원추천위원회가 복수로 추천한 후보 중 1명을 공정위 위원장이 제청하면 대통령이 임명한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