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재형 "국민의힘 입당 포함해 국민 바라는 쪽으로 선택"

중앙일보 2021.07.14 18:53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14일 "국민의힘 입당을 포함해 국민들이 원하는 방향으로 선택하겠다"고 말했다.
 
최 전 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 광화문 달개비식당에서 권영세 국민의힘 대외협력위원장과 만난 후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힘 입당 시기는) 확실히 결정했다고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밝혔다.
 
권 위원장은 "가급적 빠른 시일 내란 점에 대해서는 이견이 없을 것 같다"고 부연했다.
 
'대선 출마는 언제쯤 선언할 예정인가'라는 질문에 최 전 원장은 "제가 준비되는 대로 적당한 시간에 국민 여러분께 말씀드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직 지지율이 낮다'는 지적에 최 전 원장은 "지지율은 제가 노력한다고 높아지는 것도 아니고, 저는 저 나름대로 소신과 생각을 가지고 나아갈때 국민 여러분께서 판단해 주실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 전 원장은 "우리나라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새로운 방향, 그리고 지금 겪고 있는 여러 가지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국민들의 여러 역량을 통합해 함께 나가야 한다"며 "저는 제가 그런 역할을 하는데, 조금 도움을 드릴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권 위원장은 최 전 원장을 비롯한 당외 주자들을 향해 이달 내 입당을 촉구했다. 그는 "경선을 같이 시작하는 게 좋다"며 "최근 상황을 감안하면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들어오는 게 좋다. 7월을 넘기지 않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