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국푸드뱅크, 전남지역 수재민에 긴급구호 식품 지원

중앙일보 2021.07.14 13:18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전국푸드뱅크(회장 서상목)는 폭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전남지역 수재민에 긴급구호 식품, ‘이머전시 푸드팩’을 긴급지원했다고 13일 밝혔다.
 

㈜농심 기부로 ‘이머전시 푸드팩’ 사업 운영…간편식 위주로 구성

이머전시 푸드팩 사업은 지난해 코로나19의 장기화 등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의 결식 예방하기 위한 시범사업으로 출발했다.
 
특히 올해는 ㈜농심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사업을 확대해 서울․경기 등 전국 10개 시․도에서 운영 중이며, 10개월간 총 1만개의 푸드팩을 지원한다.
 
이번에 전남지역으로 긴급지원된 푸드팩엔 수재민이라는 특성을 감안해 간편하게 조리가 가능한 즉석식품 등을 담았다.
 
전국푸드뱅크와 농심은 장마 및 집중호우 등 재난에 대비해 이머전시 푸드팩을 상시 준비중에 있으며, 매달 10개 시․도 20개 푸드뱅크․마켓을 통해 정기적인 이머전시 푸드팩 1000개를 지원하고 있다.
 
푸드뱅크 관계자는“이머전시 푸드팩에 대한 현장의 수요가 높은데 그만큼 다양한 이유로 식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이 많이 발생하고 있다”며, “다양한 재난재해에 대비한 이머전시 푸드팩 사업이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기업의 전폭적인 지원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