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프로야구, 코로나19 여파로 시즌 중 첫 리그 중단

중앙일보 2021.07.12 18:52
서울 잠실야구장. 연합뉴스

서울 잠실야구장. 연합뉴스

한국야구위원회(KBO)가 리그 중단을 결정했다.  
 
KBO는 12일 서울 KBO 사옥에서 긴급 이사회를 열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대책과 리그 운영 방안을 논의한 뒤 오는 13∼18일 예정된 경기를 추후 편성하기로 했다.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경기가 파행 운영되자 10개 구단 사장단은 이날 오후 3시부터 3시간 이상 격론을 벌여 이같이 결정했다.  
 
KBO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심각한 상황이라서 리그를 일시 중단하는 것이지만 경기를 취소하는 게 아니라 순연하는 것이다. 예정된 팀당 144경기를 다 치르겠다는 의지가 강하다"고 설명했다.
 
KBO는 13∼18일 경기를 추후 편성해 예정된 144경기를 모두 소화할 예정이다.
 
아울러 프로야구는 오는 19일부터 8월 9일까지는 도쿄올림픽 휴식기에 들어간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