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병헌, 51세 생일 맞아 1억원 기부 "소아청소년 환우 위해"

중앙일보 2021.07.12 13:37
배우 이병헌. 일간스포츠

배우 이병헌. 일간스포츠

배우 이병헌(51)이 생일을 맞아 소아청소년 환우들에게 성금 1억원을 기탁했다.
 
12일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병헌은 이날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에 1억원을 전달했다.
 
이병헌의 기부금은 경제적 부담으로 치료 과정에서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소아청소년 환우와 치료 과정에서 환자와 그 가족이 경험하는 어려움을 완화하는 일에 뜻깊게 쓰일 예정이다.
 
이병헌은 "중증 질환의 경우 치료 과정이 어렵고 호전 여부가 단기간에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알고 있다. 오랜 기간 병마와 싸워야 할 환아와 가족들의 아픔에 조금이나마 위로와 도움을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이병헌은 지난해 연말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아동을 위해 1억원을 기탁한 바 있다.
 
이병헌은 영화 '비상선언'으로 제74회 칸 영화제 비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되어 참석할 예정이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