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권민아 "양다리, 여우짓 다 인정"…전 남친 "모든건 제 잘못"

중앙일보 2021.07.05 23:10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 [사진 권민아 인스타그램]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 [사진 권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AOA 출신 권민아와 공개 열애 후 양다리 논란에 휩싸였던 A씨가 사과했다.
 
A씨는 5일 소셜미디어에 "제가 권민아와 전 여자친구 양쪽에 대한 모든 이야기를 숨겼고 거짓과 모함으로 시작된 일"이라며 "모든 것은 제 잘못이고 앞으로 그 누구에게도 피해가 안 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사진 권민아 인스타그램

사진 권민아 인스타그램

A씨는 "손으로 하늘을 가리려고 했던 제가 자초한 일"이라며 "정말 죄송하다. 이 사건과 다른 문제로 다른 분들에게 욕하는 것을 부디 멈춰주셨으면 한다"고 했다.
 
A씨는 또 전 여자친구의 부친이 자신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협박했다는 것도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앞서 권민아는 지난달 26일 인스타그램에 남자친구 A씨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그러나 A씨가 '양다리'라는 의혹이 불거졌고, 권민아는 "양다리, 여우 짓 다 인정한다"며 A씨와 결별했다고 밝혔다.
 
권민아는 "둘 사이 카톡을 보고 전 여자친구의 입장을 생각해 볼 수 있었다"며 "저도 바람피운 게 맞고 저로 인해 상처받았을 전 여자친구와 지인들에게도 죄송하다"고 말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