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창업디딤터-법무법인 디라이트, 스타트업 공유 협업 생태계 조성 MOU

중앙일보 2021.07.05 10:01
2016년부터 광운대에서 위탁 운영하고 있는 ‘서울창업디딤터’(센터장 박철환)는 ‘법무법인 디라이트’(대표 변호사 이병주,조원희)와 지난 2021년 7월 1일(목) 상호 간의 유대를 강화하고 우수 스타트업 성장 생태계 조성 및 법률 자문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본 협약을 통해 향후 양 기관은 스타트업 공유 협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스타트업 발굴(유망 콘텐츠 스타트업 등 고부가가치 창출 스타트업 발굴을 위한 정보교류 및 업무협력), 스타트업 육성(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융·복합 프로그램 연구 및 개발 협력), 인프라 지원(시설 및 인프라 지원 협력), 네트워크 공유(상호 발전을 위한 네트워크 및 정보 공유)등을 함께 하기로 했다.
 
박철환 서울창업디딤터 센터장은 “스타트업에 특화된 법률 서비스를 제공하는 법무법인 디라이트와의 협약을 통해 입주 스타트업들이 기업 운영과 관련한 각종 리스크를 신속히 대응하고, 비즈니스에 집중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해줄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법무법인 디라이트는 스타트업들을 위한 맞춤형 법률 자문 서비스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하여 조원희 대표 변호사, 민승현 파트너 변호사를 중심으로 ‘Startup Practice Group’을 운영하고 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