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글로벌 백신 생산 허브 송도 바이오클러스터 알린다”

중앙일보 2021.06.10 14:38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바이오 관련 컨벤션인 ‘바이오 코리아(BIO KOREA) 2021’에 참가, 투자유치 활동(IR)에 나섰다고 10일 밝혔다.
바이오 코리아는 ‘뉴 노멀 : 바이오 혁신과 한계 극복(New Normal : Breaking Barriers with Bio Innovation)’을 주제로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코엑스 전시관 및 컨퍼런스 룸에서 유망기술 및 사업화 관련 회의 등이 온·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대표적인 바이오헬스산업컨벤션 행사다.

IFEZ,‘바이오코리아 2021’참가…해외 잠재 바이오 기업과 공동 컨퍼런스 개최 및 투자유치 상담 등 활동

 
인천경제청은 이 기간 동안 행사에 참가, 최근 글로벌 백신 생산 허브로 부상하고 있는 송도 바이오클러스터를 홍보하고 해외 바이오 기업들의 한국 진출 지원에 대해 알리는 등 10여개 해외 잠재 투자기업들과 유치 상담을 벌였다.
 
특히 한국 진출을 목표로 하는 유럽의 에이징 테크 기반 신약개발 및 임상시험 수탁(CRO) 기업인 프랑스 싸케어(Cilcare), 네덜란드 이엔티 클리니컬(ENT clinical), 영국 시나바 컨설팅(Cinnabar Consulting)과 우리나라의 아이엔 테라퓨틱(Intherapeutics)사 등의 잠재 투자사들과는 컨퍼런스를 공동 개최하는 IR 활동도 같이 추진했다.    
 
김태권 인천경제청 투자유치사업본부장은 “바이오코리아 2021 참가한 기업 및 기관들과 교류 확대를 통해 송도바이오 클러스터의 글로벌 위상이 더욱 향상 되도록 하였다”며 “앞으로 적극적인 IR을 통해 투자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