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랑의열매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캠페인 15일 시작

중앙일보 2021.06.10 14:15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조흥식)가 6월 15일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재난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대국민 이웃돕기 캠페인인 ‘대한민국 사회백신’나눔캠페인을 시작한다.
 

노인·장애인 돌봄부터 생계 어려운 소상공인 지원…나눔목표액 350억 원
7월 31일까지 47일간 전국 사랑의열매 전개…ARS·문자·간편결제로 참여

이번 캠페인은 코로나19 장기화 ․ 경기 침체로 어려움 겪고 있는 재난 취약계층과 코로나로 인한 우울감과 실직 등 새로운 사회문제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지원 대상으로는 기존 저소득 가구뿐만 아니라 경제 불황으로 생계가 곤란한 소상공인과 실직자 등 위기가정이 포함된다.
 
대한민국 사회백신’ 나눔캠페인의 나눔 목표액은 350억 원이며, 캠페인 기간은 6월 15일부터 7월 31일까지 47일 동안 전국 사랑의열매 17개 시·도 지역에서 전개된다.
 
캠페인 기간 동안 모여진 기부금은  재난 취약계층 지원, 학습격차 해소 등 교육 및 돌봄 사업, 저소득 가구 생계 ‧ 의료 지원 등 사회적 약자 지원 등에 사용되며,  새로운 사회문제 대응, 고립감과 우울감 해소를 위한 마음건강 지원, 취약계층 디지털 활용 등 정보 격차 해소를 위한 콘텐츠 ‧ 기술 지원, 소규모 대면활동 등 안전한 대면 서비스 개발 및 지원, 돌봄 부담이 증가한 돌봄 가족 지원 등 돌봄 서비스 개선에 쓰일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