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준석·윤석열 효과…국힘 지지도 40%돌파, 국정농단 뒤 최고 [리얼미터]

중앙일보 2021.06.10 12:05
국민의힘 이준석 당 대표 후보. 뉴시스

국민의힘 이준석 당 대표 후보. 뉴시스

국민의힘 정당 지지율이 40%를 넘어섰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0일 발표됐다. 국정농단 사태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것이다.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7~8일 만 18세 이상 2013명을 조사한 결과, 국민의힘 지지율은 기존 최고치(4월 5~9일, 39.4%)를 경신한 40.1%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28.6%), 국민의당(7.8%), 열린민주당(6.4%), 정의당(4.3%) 순으로 뒤를 이었다.

 
[그래픽 리얼미터]

[그래픽 리얼미터]

 
국민의힘 지지율은 2016년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태가 본격화한 이후 최고 수준으로 올라섰다. 리얼미터는 이준석 당대표 후보의 돌풍, 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 공개 행보에 대한 기대감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2%포인트로,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