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손흥민 이름 빠뜨렸던 PFA 사과

중앙일보 2021.06.07 11:13
손흥민 이름 빠뜨렸던 PFA가 사과했다. [사진 PFA 트위터]

손흥민 이름 빠뜨렸던 PFA가 사과했다. [사진 PFA 트위터]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PFA)가 '올해의 팀' 발표 과정에서 손흥민(29·토트넘) 이름을 누락한 데 대해 사과했다. 
 

잉글랜드프로축구선수협회 "실수였다"

PFA는 7일(한국시간) 소셜미디어(SNS)에 "올해의 팀을 알리는 게시물에서 손흥민의 이름이 빠졌다. 사과한다. 정말 실수였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소니(손흥민 애칭)를 사랑한다. 그는 대단한 시즌을 보냈다"고 덧붙였다. PFA는 사과와 함께 손흥민이 골 세리머니 펼치는 영상도 함께 올렸다. 
 
PFA는 5일 프리미어리그 '올해의 팀'을 선정하고 발표했다. 손흥민은 프로 데뷔 후 처음으로 공격수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아시아 선수 최초였다. 
 
하지만 PFA가 올해의 팀에 든 11명의 선수를 SNS에 게시하면서 손흥민의 이름을 빠뜨려 논란이 됐다. 팬들의 항의가 이어지자, PFA는 손흥민의 이름이 포함된 게시물로 새로 올렸다. 손흥민은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37경기에 출전해 17골 10어시스트를 올렸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