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어제 556명 신규확진…주말영향에 다시 600명 아래로

중앙일보 2021.06.06 09:3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 프리랜서 김성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 프리랜서 김성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00명대 중반을 나타냈다.
 
6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556명(지역발생 541명·해외유입 15명)으로 집계됐다. 이로써 누적 확진자는 14만4152명으로 늘었다.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전날(744명)보다 188명 줄면서 하루 확진자 수가 다시 500명대로 내려왔다. 다만 확산세가 꺾였다기 보다는 주말·휴일 검사 건수 감소 경향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최근 코로나19 국내 상황은 대규모 감염 사례는 없지만 전국 곳곳에서 중소 규모 집단발병 사례가 이어져 하루 확진자 수 400명~700명대를 오르내리고 있다.
 
지난달 31일부터 최근 1주간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430명→459명→677명→681명→695명→744명→556명이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