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또 증오범죄? 이번엔 뉴욕 지하철 선로서 아시아男 밀었다

중앙일보 2021.05.25 06:09
뉴욕 지하철 모습, 자료사진. AFP=연합뉴스

뉴욕 지하철 모습, 자료사진. AFP=연합뉴스

미국 뉴욕의 지하철역에서 아시아계 남성이 등을 떠밀려 선로로 추락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WABC방송 등은 24일(현지시간) 뉴욕 퀸즈에 위치한 21번가-퀸즈브릿지역에서 이 같은 사건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뉴욕 경찰(NYPD)에 따르면 피해자는 35세의 아시아계 남성으로 이날 오전 7시 45분께 역 플랫폼에서 지하철을 기다리던 중 등 뒤에서 다가온 사람에게 떠밀려 선로로 떨어졌다.
 
피해자는 다행히 차량에 치이지 않았으며, 주변 사람들의 도움으로 플랫폼 위로 다시 올라왔다.
 
NYPD는 이번 사건이 아시아계 증오범죄일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증오범죄 태스크포스(TF)에 수사를 맡겼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