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기도 “이재명 사칭 SNS 계정 불특정 다수에 DM 발송”…주의 당부

중앙일보 2021.05.20 19:28
이재명 지사 인스타그램 계정(왼쪽)과 가짜 계정(오른쪽). 사진 경기도 공식 블로그 캡처

이재명 지사 인스타그램 계정(왼쪽)과 가짜 계정(오른쪽). 사진 경기도 공식 블로그 캡처

최근 SNS에서 이재명 지사를 사칭한 가짜 계정이 확인됨에 따라 경기도가 이용자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경기도는 20일 공식 블로그에서 인스타그램 계정 ‘2_jaemyung’을 제외한 다른 계정은 모두 가짜라고 밝혔다.
 
이 지사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약 30만 명으로, 계정에는 파란색 원형의 공식 인증 마크가 붙어있다.
 
도 관계자는 “최근 이 지사를 사칭한 가짜 SNS계정이 확인됐다. 이 가짜 계정이 이 지사를 사칭하며 사람들에게 DM(다이렉트 메시지)을 보내는 사례들이 다수 발견됨에 따라 많은 분께서 큰 혼란을 겪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이어 “이 지사의 SNS는 공식적인 질문이나 요청이 없는 한 DM으로 인사를 드리거나 사적인 용도로 사용하는 경우가 없다. 특히 어떠한 경우에도 특정 개인에게 금전적인 제안이나 요구를 하지 않으니 사칭 계정으로 인한 피해를 보지 않도록 각별한 주의 부탁드린다”고 거듭 주의를 촉구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