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당국 "국내 AZ접종 500명 대상 교차접종 임상시험"

중앙일보 2021.05.20 14:35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연합뉴스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연합뉴스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교차 접종' 관련 임상시험에 나선다.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1차 접종자가 그 대상으로, 2차 접종 시 다른 백신을 접종하는 식으로 이뤄질 전망이다.
 
이유경 중앙방역대책본부 백신접종분석팀장은 20일 정례 브리핑에서 "국립보건연구원에서 국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들에 대해 화이자 백신 등 교차접종 임상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팀장은 "연구는 예방접종의 안전성과 효과를 높이기 위한 방안 모색을 위한 기초자료로 사용될 예정"이라며 "백신 허가 상황에 따라 유동적이지만 400∼500명 정도를 (대상으로) 계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팀장에 따르면 최근 영국, 이탈리아, 러시아, 중국 등에서도 현재 교차 접종과 관련한 임상시험이 진행되고 있다. 이 팀장은 "(국내 임상시험 관련) 구체적인 시기를 말할 단계는 아니다"며 "다양한 연령대를 충분히 포함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