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화이자 2차 접종 80대男, 이틀후 심정지 사망…인과 관계 조사

중앙일보 2021.05.13 12:12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비상이 걸린 4월 15일 대전 중구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어르신들에게 접종할 화이자 백신을 신중히 준비하고 있다. 중앙포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비상이 걸린 4월 15일 대전 중구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어르신들에게 접종할 화이자 백신을 신중히 준비하고 있다. 중앙포토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을 받은 80대 남성이 이틀 후 숨졌다.
 
경남 창원시는 10일 화이자 백신 2차 접종을 받은 80대 남성이 12일 밤 숨졌다고 13일 밝혔다.
 
이 남성은 12일 밤 호흡 곤란 증세가 나타났고, 119 대원들이 도착했을 무렵에는 심정지로 사망했다.
 
창원시는 이 남성이 1차 접종 때는 이상 반응이 없었다고 설명했다.
 
시는 사망과 백신 접종에 인과관계가 있는지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