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문표 당대표 출마선언 "야권통합·정권교체 이룰것"

중앙일보 2021.05.03 11:50
국민의힘 홍문표 의원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당대표 출마선언을 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국민의힘 홍문표 의원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당대표 출마선언을 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홍문표 국민의힘 의원이 3일 당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했다. 국민의힘 당내 두 번째 경선 후보로, 홍 의원은 야권 통합과 정권교체를 이루겠다고 주장했다.

 
홍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권교체를 위해 피 한 방울까지 다 쓰겠다는 각오로 국민의힘 당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한다"고 했다.
 
그는 더불어민주당이 산업화시대가 이뤄놓은 경제를 탕진하고, 미래세대에 부채만 떠넘기고 있다며 "국민의힘, 제1야당이 막지 못하여 이런 사태가 벌어졌다"고 했다.
 
그는 정권교체와 이를 위한 야권통합, 국민의힘을 수권정당으로 만들겠다고 선언했다. 그러면서 홍 의원은 "법이 정상적으로 작동되고, 법 이전에 상식이 통하는 사회로 되돌려 놓겠다"며 "법치가 바로 서고 원칙과 상식이 우선하기 위해서는 정권교체를 이루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홍 의원에 앞서 지난달 23일 조해진 의원도 국민의힘 전당대회를 앞두고 당대표 출마를 선언했다. 조 의원은 "내년 정권교체의 필수조건인 범야권 대통합, 후보 단일화를 이루기 위해서는 포용과 통합의 리더십이 필요하다"고 출마의 변을 밝혔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