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TX-D, 대도시 광역교통계획에도 '김부선'만 반영된다

중앙일보 2021.04.29 14:15
파주 운정과 화성 동탄을 잇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A 철도차량의 실물모형(Mock-Up). [중앙일보]

파주 운정과 화성 동탄을 잇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A 철도차량의 실물모형(Mock-Up). [중앙일보]

정부가 수립 중인 대도시권 광역교통계획에도 서부권 광역급행철도인 GTX-D는 김포(장기)~부천종합운동장 구간만 반영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수도권에는 외곽지역과 서울의 주요 환승역을 빠르게 연결하는 BTX(고속광역버스) 2개 노선이 도입된다.  
 

국토부 대광위, 광역계획 공청회
김포~부천만 잇는 GTX-D 포함
서울 서부와 동부엔 BTX망 구축
주요 지점들에는 환승센터 추진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와 한국교통연구원은 29일 이러한 내용을 담은 '제2차 대도시권 광역교통기본계획(2021~2040년) 및 제4차 대도시권 광역교통시행계획(2021~2025년) 수립연구' 공청회를 가졌다.  
 
 대도시권 광역교통기본계획은 대도시권을 대상으로 하는 교통 분야 최상위 장기 법정계획으로 20년 단위로 작성되며, 시행계획은 기본계획에 따라 수립된 5년 단위의 광역교통시설 확충 방안이다. 현재 대도시권은 수도권과 부산·울산권, 대구권, 광주권, 대전권 등 5개 권역이다. 
 
 이에 따르면 제2차 기본계획은 ▶대도시 권역 내 이동성 강화를 위한 통행시간 단축 ▶안전하고 편리한 대중교통체계 구축 등을 목표로 BTX(Bus Transit eXpress)와 S-BRT(첨단 간선급행버스) 확대, GTX 중심 환승센터 구축 등의 방안을 담고 있다. 
 
 또 기본계획에 맞춰 앞으로 5년간 추진될 제4차 시행계획은 5개 권역별로 사업이 구분된다. 우선 수도권에서는 GTX-D 등 15개의 신규광역철도 사업이 추진된다. 
 
 GTX-D는 앞서 지난 22일 발표된 정부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안)과 마찬가지로 김포(장기)~부천종합운동장 사이만 건설하는 내용으로 포함됐다. 신분당선 연장(호매실~봉담), 분당선 연장(기흥~오산), 분당선(왕십리~청량리) 등의 광역철도 사업도 추진된다. 
 
 대광위 관계자는 "기본계획과 시행계획은 정부의 국토종합기본계획, 국가기간교통망 계획,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등을 반영해서 수립한다"며 "광역철도는 앞서 발표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을 인용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행주대로~올림픽대로~당산역(서울지하철 2호선) 사이에는 서부 BTX가, 다산신도시 인근 수석 IC(경기도 남양주)와 강변역(서울지하철 2호선) 사이에는 동부 BTX가 도입된다. 출퇴근 시간대에 로드지퍼 등 특수장비를 활용해 임시로 고속 전용차로를 확보해 통행 시간을 대폭 줄이겠다는 계획이다. 청량리역과 서울역, 양재역, 부평역, 인천시청역 등 21곳에 새로 환승센터도 조성된다.   
BTX 사업에 투입이 검토되고 있는 로드 지퍼. [위키백과]

BTX 사업에 투입이 검토되고 있는 로드 지퍼. [위키백과]

 
 부산·울산권에선 부산 노포와 KTX 울산역을 잇는 부산~양산~울산 광역철도와 동남권 순환 광역철도(진영~울산역) 사업이 시작된다. 송정역(울산)과 마산역 등 4곳에는 환승센터가 들어선다. 
 
 대구권은 경산 하양역과 영천시를 연결하는 대구 1호선 연장사업이 진행되고, 서대구역에는 복합환승센터가 마련된다. 광주권에서는 상무역과 나주역 사이 광주~나주 광역철도 사업이 추진된다. 
 
 대전권은 반석동과 세종시 어진동을 잇는 대전~세종 광역철도가 포함된다. 또 세종시와 공주, 세종시와 청주를 잇는 광역 BRT가 추진되고, 계룡역에 환승센터도 구축된다. 기본계획과 시행계획은 공청회 등 여론 수렴을 거쳐 조만간 확정될 예정이다. 
 
 강갑생 교통전문기자 kkskk@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