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먹여주고 재워준다더니···가출 여중생 성폭행한 40대 헬퍼

중앙일보 2021.04.22 09:33
중앙포토

중앙포토

 
숙식을 제공해 줄 ‘헬퍼’를 구한다는 가출 여중생에게 접근해 성폭행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1일 서울 도봉경찰서는 A씨를 청소년성보호법 위반, 실종아동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중학생 B양이 SNS에 ‘헬퍼’를 구한다는 글을 올리자 접근해 자신 소유의 빈 원룸으로 데려가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B양 가족이 이같은 사실을 알고 신고했고, A씨는 지난 17일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은 서울북부지법에 구속영장을 신청했으나 주거가 일정한데다 반성하고 있다는 이유로 영장이 기각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관련 피해 사례 등을 보강수사할 방침이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