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종정부청사 직장 어린이집, ‘곰팡이 유자청’ 보관하다 단속적발

중앙일보 2021.04.20 08:21
연합뉴스

연합뉴스

 
곰팡이가 생긴 음식을 보관하던 세종정부청사 한 직장 어린이집이 단속에 적발됐다.
 
20일 세종시는 지난 1일 세종청사 내 어린이집 급식소를 대상으로 실시한 단속에서 곰팡이가 생긴 유자청을 보관 중인 어린이집에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시는 “곰팡이가 생긴 유자청을 보관하고 아이들에게 먹인다”는 신고를 접수한 뒤 단속을 벌였다.
 
신고자는 “어린이집에서 매년 곰팡이가 핀 유자청을 아이들에게 먹이고 있다”며 “지난달에도 유자청에 있는 곰팡이를 걷어낸 뒤 조리한 음식을 배식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해당 어린이집 원장은 “곰팡이가 든 음식을 아이들에게 절대 먹인 적이 없다”고 반박했다. 이어 “곰팡이가 생긴 음식을 모두 폐기처분했고, 이 사실을 학부모에게 알리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