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자배구 IBK기업은행, 서남원 신임 감독 선임

중앙일보 2021.04.11 22:33
서남원 감독이 IBK기업은행 신임 사령탑으로 선임됐다. [사진 IBK기업은행]

서남원 감독이 IBK기업은행 신임 사령탑으로 선임됐다. [사진 IBK기업은행]

여자 프로배구 IBK기업은행이 신임 사령탑으로 서남원(54) 감독을 선임했다.
 
기업은행은 서남원 감독을 낙점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서남원 감독은 1987년 세계 청소년 선수권 우승 주역이다. 1990년 LG화재에 입단해 간판선수로 활약했다. 1996년 삼성화재에서 지도자로 변신했고, 이후 GS칼텍스와 대한항공 코치, 국가대표팀 코치를 거쳐 한국도로공사, KGC인삼공사 감독을 지냈다. 2019년 12월 인삼공사 감독 자진 사퇴 이후 1년 6개월 여 만의 현장복귀다. 2019-20시즌부터 두 시즌 팀을 지휘했던 김우재 감독과는 재계약하지 않았다.
 
서남원 감독은 "기회를 주신 구단에 감사 드린다. 체계적인 훈련을 통해 강하고 끈끈한 팀컬러를 만들어 우승에 도전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