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신지혜 "심상정이 기본소득당 지지"…정의 "특정 후보 지지 아냐"

중앙일보 2021.04.05 22:05
기본소득당 신지혜 서울시장 후보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내 정의당 심상정 의원실을 방문, 심 의원과 인사하고 있다. [기본소득당 제공]

기본소득당 신지혜 서울시장 후보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내 정의당 심상정 의원실을 방문, 심 의원과 인사하고 있다. [기본소득당 제공]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나선 신지혜 기본소득당 후보가 5일 심상정 정의당 의원으로부터 지지 메시지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심 의원 측은 “특정 후보에 대한 지지가 아니었다”고 선을 그었다.
 
기본소득당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신 후보와 심 의원이 회동했다”며 “심 의원이 '국민 여러분, 기본소득당 기호 6번 신지혜 꼭 주목해주시고 표도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이에 신 후보가 “심 의원을 비롯해 진보 진영에서의 지지가 막판에 결집할 것이므로 5% 이상 득표를 자신한다”고 화답했다고 기본소득당은 전했다.  
 
신 후보 측의 이같은 주장에 정의당은 오해라고 선을 그었다. 이동영 정의당 수석대변인은 “신 후보를 특정해서 지지하는 것처럼 오해가 있어 바로 잡는다”며 “특정 후보와 정당에 대한 지지가 아니었다”고 밝혔다.  
 
신 후보는 이날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 내 심 의원실을 예방해 심 의원과 인사를 나누고 기념촬영을 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