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첫 일정 사전투표로 시작한다" 박영선, 종로서 사전투표

중앙일보 2021.04.02 09:26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청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뉴스1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청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뉴스1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는 4·7 재보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일 오전 8시 30분쯤 사전투표가 진행되는 종로구청을 찾아 한 표를 행사했다.
 
박 후보는 "서울의 정직한 미래에 투표해주십사 하는 마음으로 오늘 첫 일정을 사전투표와 함께 시작했다"며 "서울의 전통과 미래의 상징적인 곳인 종로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부동산 정책과 관련해 "제가 서울시장이 되면 지금과는 확실히 다른 부동산 정책을 펼 것"이라며 "박영선의 서울시는 많은 변화가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청에 마련된 4ㆍ7 재보선 사전투표소에서 기표를 마치고 기표소를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청에 마련된 4ㆍ7 재보선 사전투표소에서 기표를 마치고 기표소를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청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4ㆍ7 재보선 사전투표를 한 뒤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2일 오전 서울 종로구청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4ㆍ7 재보선 사전투표를 한 뒤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편 이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도 오전 사전투표를 했다. 이 위원장은 애초 3일 사전투표를 할 계획이었으나 하루 앞당겼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