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세균 "6월말까지 1200만명 백신 접종 목표 달성 가능"

중앙일보 2021.04.01 16:01
정세균 국무총리.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오는 6월 말까지 1200만명 접종목표 달성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정례브리핑을 갖고 "현재까지 2분기 중 총 1440만 회분의 백신 도입이 이미 확정되어 있으며, 예정된 일정대로 공급될 것이다. 몇 주 늦어질 것으로 알려졌던 코백스퍼실러티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4월 물량 43만 회분도 4월 3일에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정 총리는 "다만 최근 백신 수급 상황 등을 감안해 정부는 오늘부터 복지부 장관을 팀장으로 외교부, 산업부, 질병청, 식약처 등이 참여하는 범정부 백신 도입 관리 TF를 별도로 가동하기로 했다"며 "범정부 차원의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2분기 공급물량과 구체적 시기가 아직 확정되지 않은 노바백스, 얀센, 모더나 백신에 대해서도 세부사항을 국민께 보고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3월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매달 접종 속도가 빨라질 것"이라며 "가장 중요한 것은 국민 여러분의 참여이다. 국민 여러분께서 접종에 적극 참여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