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누션 지누, 임사라 변호사와 재혼…2세 소식도

중앙일보 2021.03.25 07:25
[사진 임사라 변호사 인스타그램]

[사진 임사라 변호사 인스타그램]

지누션의 지누(김진우·50)가 13살 연하의 변호사와 결혼한다.
 
임사라 변호사는 지난 24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웨딩 사진을 공개하며 "기다려온 인생의 반쪽을 찾아 한 가족을 이루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가족이 한 명 더 늘었다. 주니어"라며 2세 소식도 알렸다.  
 
임 변호사는 "결혼식은 해외에 있는 가족들이 모일 수 있는 때가 오면 가족끼리 조촐히 식사하는 자리로 대신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지누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도 "본인에게 확인해본 결과 결혼하는 게 맞다"고 했다.
 
지누는 1997년 힙합 듀오 지누션으로 데뷔한 뒤 '전화번호', '말해줘', 'A-Yo' 등 히트곡을 내며 큰 인기를 끌었다. 2006년 배우 김준희와 결혼했다가 2년 뒤 이혼했다.
 
임 변호사는 과거 배우 곽도원의 소속사 오름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를 역임한 바 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