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尹지지율 39.1% '역대 최고'···이재명 21.7 이낙연 11.9 [KSOI]

중앙일보 2021.03.22 08:57
윤석열 전 검찰총장. 오종택 기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 오종택 기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대선 후보 적합도 조사에서 40% 가까운 지지율을 기록했다. 지금까지 실시된 각종 여론조사 결과 중 최고치다.
 
한국사회여론연구소(KSOI)는 TBS 의뢰로 지난 19~20일 전국 18세 이상 1007명을 대상으로 대선 후보 적합도 설문조사해 22일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윤 전 총장이 39.1%로 1위를 차지했다.
 
지난 15일자 KSOI 조사(37.2%)보다 1.9%포인트 상승했다. 10% 중반에 머물던 윤 전 총장 지지율은 이달 초 총장직 사퇴 이후 30%대로 수직으로 상승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왼쪽)과 이재명 경기지사. 연합뉴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왼쪽)과 이재명 경기지사. 연합뉴스

 
이밖에 이재명 경기지사(21.7%),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거대책위원장(11.9%), 홍준표 무소속 의원(5.9%),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 유승민 전 의원(이상 2.7%), 정세균 국무총리(1.9%)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로, 자세한 내용은 KSOI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