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비틀거리던 만취 운전자, 경찰·시민 공조로 검거

중앙일보 2021.03.17 21:18
뉴스1

뉴스1

만취 음주 운전자를 시민들이 붙잡아 경찰에 넘겼다.
 
17일 대구 수성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전 3시 15분께 범어동 수성구청 앞 도로에서 A씨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비틀거리며 달린다는 내용의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순찰차는 100km 이상 속력으로 달리는 차량을 따라잡기에 역부족이었다.
 
이에 신고를 한 B씨가 경찰과 교신하며 수성구 일대를 돌던 차량을 추적해 약 1시간 후 한 골목길에 세워진 차를 발견했다.
 
B씨는 차에서 내려 골목길 주변에 있던 A씨를 동승자와 함께 붙잡아 경찰에 넘겼다.
 
조사 결과 A씨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0.152%로 나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