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L 이준용 명예회장, 사랑의열매에 사재 20억 원 기부

중앙일보 2021.03.17 14:25
DL(옛 대림산업) 이준용 명예회장이 16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예종석)에 사재 20억 원을 기부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이웃 돕고자 … 사랑의열매 누적 기부금 70억 원

이번 기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더욱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복지사각지대의 이웃들을 돕고자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준용 명예회장은 2019년 12월 10억 원을 기부하며 사랑의열매 고액기부자 모임 ‘아너 소사이어티’ 2,200호 회원으로 등재됐으며, 지난해 3월과 8월에 코로나19, 호우 피해지원을 위해 각각 20억 원씩 기부한 바 있다. 이번 기부로 이준용 명예회장의 사랑의열매 누적기부금은 총 70억 원이다.
 
이준용 명예회장은 사랑의열매 외에도 꾸준히 기부를 실천해왔다. 1995년 대구 지하철 공사 현장 폭발 사고 당시 20억 원, 2016년 공익재단 ‘통일과나눔’에 대림코퍼레이션 지분 32.6%(2,000억 원 상당)을 기부했으며, 2017년 포항 지진 때에는 성금 10억 원을 기부했다. 2019년 1월 재단법인 ‘바보의 나눔’에 본인이 살던 서울 광화문 단독주택을 기부했으며, 당해 4월 강원 산불 피해지원을 위해 10억 원, 6월 지진 관련 연구 및 인력양성을 위해 대림수암장학문화재단에 30억 원을 기부했다. 2020년 11월 서울대에 ‘대학혁신발전기금’ 10억 원을 기부하며 나눔을 이어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