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감염학회 "현재 접종 중인 백신들 안전성 확인…자신과 환자 위해 접종해달라"

중앙일보 2021.03.02 16:24
백신 접종 자료사진. 프리랜서 김성태

백신 접종 자료사진. 프리랜서 김성태

대한감염학회가 보건의료 종사자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동참해달라고 촉구했다.
 
대한감염학회 성인예방접종위원회는 2일 권고문을 내고 "자신과 환자들, 보건의료체계를 지키기 위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학회는 "의료기관, 장기요양시설과 같은 곳은 환자 유입 위험이 높은 곳으로 본인도 모르게 코로나19 환자에게 노출될 위험이 있다"며 "국내외 여러 연구에서도 의료기관 종사자는 일반 인구에 비해코로나19 감염 위험이 매우 높다는 것이 확인됐다"고 강조했다.
 
일각의 백신에 대한 불신과 우려에 대해선 "현재 사용이 허가된 코로나19 백신은 접종을 권고할 수준의 안전성이 확인됐다"며 "임상연구와 실제 여러 국가의 접종 사업 진행 중 일부 이상반응 발생이 보고됐지만 이는 기존에 우리가 사용해 오던 백신의 이상반응 발생 수준과 유사하다"고 일축했다.
 
또 "각 백신의 임상연구를 통해 확인된 예방 효과 수치를 단순히 비교해 백신의 우열을 판단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며 "이는 백신의 특성과 임상연구 디자인, 피험자 숫자, 연구가 진행된 지역과 시기에 따른 차이가 반영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학회는 "현재 우리가 사용할 수 있는 백신을 최대한 적극적으로 사용하여 코로나19에 대응해야 한다"며 거듭 보건의료 종사자들의 참여를 촉구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